교회소개


Service

담임목사칼럼 교회소개담임목사칼럼

Happy Mother’s Day!

페이지 정보

작성자 슈가로프한인교회 작성일19-05-11 10:02 조회82회 댓글0건

본문

      “하나님께서 당신의 사랑을 알게 해 주시기 위해 어머니를 주셨다”는 말이 있습니다.  이 땅에서 하나님의 사랑에 가장 근접한 사랑이 있다면 그것은 바로 어머니의 사랑일 것입니다.  그리고 하나님의 사랑이 모든 사랑 중에서 제일 많이 외면당하거나 가볍게 취급되듯이 어머니의 사랑도 사람들이 가장 당연한 것으로 여기는 사랑이라고 생각합니다.  하나님의 사랑이 우리의 존재의 시작이듯이 어머니의 사랑 또한 우리가 우리됨의 시작입니다.  모두가 어머니인 것은 아니지만 어느 누구도 어머니가 없는 사람은 없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어머니를 통해 이 땅에 우리를 존재하게 하셨고 자라게 하셨습니다.

 

      어머니날이 처음부터 국가 공휴일이 된 것은 아닙니다.  1908년 웨스트 버지니아 주 Grafton에 살던 Anna Jarvis라는 여인이 출석하던 교회에서 어머니를 기리며 어머니날을 지키던 것이 시작이 되어 1914년 윌슨 대통령이 국가 공휴일로 제정했습니다.  이 안건이 의회에 처음으로 상정되어 올라왔을 때 가볍게 넘기거나 심지어는 ‘장모의 날’도 만들어야 되는 것 아니냐고 조롱하기도 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처음 이 일을 시작했던 Anna Jarvis가 주장하던 대로 “어머니는 세상에서 어느 누구보다 당신을 위해 가장 많은 일을 하신 분”이라는 생각에 모두 동의함으로써 매년 5월 둘째 주일을 어머니날로 제정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어머니날이 다가오면 대목을 맞이하는 비지니스가 있습니다.  음식점마다 문전성시를 이루고 꽃집에는 꽃이 동이 날 지경이 됩니다.  가게마다 카드 섹션에는 어색한 동작으로 카드를 고르는 남정네들로 가득하고 초콜릿이나 주얼리 가게도 짭짤한 재미를 봅니다.  호기심으로 가장 인기있는 어머니날 선물이 무엇인지 구글링을 해 보았습니다.  재미있는 점은 답을 하는 사람이 누구냐에 따라 목록이 다르다는 것이었습니다.  그걸 보면서 내린 결론은 자기 어머니가 제일 좋아하시는 것이 가장 좋은 선물이다는 것입니다.

 

      모든 어머니들이 공통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것이 무엇일까요?  그것은 보나마다 “자식 잘됨” 일 것입니다.  자기 자식이 잘되기를 원치 않는 어머니가 세상에 계실까요?  어떤 희생을 감수해라도 자식을 잘되게 하려는 것은 세상 모든 어머니들의 한결 같은 마음일 것입니다.  은퇴 적금을 깨거나 살던 집 마저 팔아 자식에게 주는 부모의 마음은 세상 모든 부모들의 동일한 마음일 것입니다.

 

      그런데 어머니가 자식에게 줄 수 있는 가장 좋은 것은 과연 무엇일까요?  그것은 성경에 나오는 디모데가 그의 어머니로부터 받은 것, 그리고 그의 어머니 유니게가 그녀의 어머니인 로이스로 부터 받은 것, 바로 “거짓이 없는 믿음”이라고 믿습니다.  거짓이 없는 믿음이란 하나님을 경외하는 믿음입니다.  하나님을 경외함이 사람들에게는 진실함으로 나타나는 믿음입니다.  믿음의 유산만큼 값진 선물은 없습니다.  

 

      그리고 기도하는 어머니들이 자식들에게 남겨주는 위대한 선물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자식들의 일생동안 경험하게 될 어머니들의 기도응답입니다.  오늘 기도의 씨를 뿌려보십시오.  여러분의 자녀들은 일평생 그 기도의 열매를 수확할 것입니다.  기도하는 어머니를 둔 자식은 잘못되는 법이 없다고 믿습니다.  세상 누구의 기도가 사랑하는 자기 자식을 가슴에 품고 간절하게 드리는 엄마의 기도만 하겠습니까?

 

      한가지 감사한 것은 어머니날에 주님께서 우리 교회에 주신 큰 선물이 있습니다.  고등학교와 초등학교에 총 250개의 주차공간을 사용해도 된다는 기쁜 소식을 받았습니다.  할렐루야!  주님의 기도 응답이요 사랑의 선물인줄 믿습니다.  은혜베푸신 주님께 감사드립니다.  아울러 기도해주시고 불편함을 감내하시면서 예배의 자리를 신실하게 지켜와 주신 여러분께도 감사와 치하의 박수를 드립니다.

 

      5월 19일부터 고등학교와 초등학교 주차장 사용을 시작합니다.  즉, 크로스포인트 주차장은 오늘까지만 사용합니다.  초원별, 목장별, 그리고 개별적으로 서로서로 알려주셔서 착오가 생기지 않도록 협조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주차공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초등학교는 금년들어 해오시던 대로 하시면 됩니다.  즉,  초등학교 정문쪽을 제외한 공간에 주차하시면 됩니다.  고등학교는 큰 길 가 (Old Peachtree Rd.) 쪽에 하시면 됩니다.  참고로 고등학교의 주차장은 크게 두 개로 되어 있습니다.  학교 건물 쪽에 있는 주차장은 교사용이고 길 가 쪽에 있는 주차장은 학생용입니다.  건물 쪽 교사용 주차장은 현재 고등학교 강당에서 예배하는 미국교회가 사용하고, 우리는 길 가 쪽 학생용 주차장을 사용하게 되는데, 그것도 건물에서 가장 거리가 먼 공간부터 채우신다 생각하고 주차하시면 됩니다.  그리고 거기에 새로 지정되는 지점에서 셔틀버스에 승하차하시면 됩니다.

 

      크로스포인트교회 주차장을 이용하시던 분들이 고등학교 주차장을 이용하신다고 생각하시면 혼동이 생기지 않을 것입니다.  짧아진 거리가 된 만큼 훨씬 더 활발하게 셔틀이 운영되고 불편을 최소화시킬 수 있게 되어서 감사한 마음입니다.

 

      아울러서 셔틀버스 운전으로 섬기실 분들을 모집합니다.  남녀노소 구분하지 않습니다.  한 달에 한 번 특정 시간대에만 봉사하셔도 되고 격월로 하셔도 되고 분기별로 하셔도 됩니다.  여러분의 사정에 맞춰 백짓장을 맞들어주시면 됩니다.  자격은 등록교인이면 되고 밝은 미소 소지자이시면 됩니다.

 

      140여대 주차공간을 위해 140만불 이상을 들여야 하는 무거운 짐을 지지않는 대신 가벼운 섬김과 적은 불편함을 감수하면 우리는 비교할 수 없을만큼 훨씬 많고 큰 사역을 할 수 있습니다.  그 좋은 예가 교육관 건물입니다.  주차공간이 필요할 때 우리는 교육관 건축을 택했고 그것은 옳은 선택이었습니다.  땅 구입에 관한 선택도 현명한 선택이라고 믿습니다.  이제 그 내린 선택이 더 빛이 나도록 셔틀이나 주차봉사에 참여해 주시기 바랍니다.

 

      어머니를 선물로 주신 주님을 찬양합니다.  어머니날 주차장에 대한 좋은 소식을 주신 주님께 감사합니다.  그리고 모든 어머니들께 축하드립니다, Happy Mother’s Day!